오늘의 소독방역현황

공유하기

가을에 많이 발생하는 해충벌레 방역과 코로나 소독현황

어제 추적추적 내린 가을비 때문인지 제법 날씨가 스산합니다.

 

가을이란, 

정해진 것들을 정해진 수순대로 밟아가는 순응의 기운이죠. 


아직도 한 낮에는 덥다고 투덜거리다 보면 어느새 노랗게 물든 은행잎을 

마주하게 되고 그러다 보면 훌쩍 겉옷을 둘러야 하는, 

거스릴 수 없는 시간의 흐름을 새삼 깨닫게 하려고 

가을은 그렇게 불쑥 왔다가 가는 건 아닐지,

 

 

 ● 가을에 많이 발생하는 해충벌레 방역과 코로나 소독현황 ●

 

땡스베리팜 중화, 홍보석 중화

돈맛골삼겹살 묵동, 한국통닭 묵동, 돈고을 묵동

지호한방삼계탕 묵동,소먹날소한마리 묵동


망구스 망우동, 왕순대국 신대동

유기택피사 상봉. 쉼터생고기집 중화, 소상공인 묵동 

늘봄장어구이 묵동, 옛마을오리 중화동


무쏘망우점 망우동, 호술집 중화, 화곡동 테이크온미 

 

신정동 카페아몽, 신정동 토프레소


 

리리치킨 중화동, 옛날순대국 중화, 중곡패션 중화동
아남테크 중화동, 착한횟집 중화동
반찬마트 중화동, 성지빌라 중하


신정동 아재랑닭한마리, 화곡동 능골보리
화곡동 삼형제두루치기, 화곡동 아엠치킨, 신월동 미소

대방동 보스톤커피, 개봉동 김밥천국
구로동 옥천소장수, 구로 한방양육, 신도림 오리마을

 

신도림 청기와, 신도림 방앗간갈비, 신도림 다정한밥상
대방동 주운빌라트, 개봉 영원패션
시흥동 태양반점, 시흥동 최선장참치

시흥동 일가무교동낙지, 가산디지탈 곱창고
가산디지탈 동남부대찌개, 가리봉동 삼동숯불갈비
가리봉 우림테크, 가리봉동 미래유업

사당 장군순대국, 사당 부엌쟁이, 사당 여의도 생고기
사당 유이아구메기,사당 마당, 사당 개성집
사당 김밥천국, 사당 옥동, 사당 정일빌라트

 

 

천호동 레카페, 길동 세꼬치

성내동 장어의인생, 성내동 감가네성내점

천호동 모모식빵, 천호동 소고기국밥

 

길동 해가, 길동 왕돈까스, 길동 밀보리, 길동 사천성

사우동 가람, 사우동 유림산업, 사우동 떡마실

양곡리 가야성, 서암리 이대조뼈다귀, 

 

포내리 농부와어부가마솥해장국

사우동 원할머니, 대벽리 가나금속, 풍무동 정선밥상

북변동 돼지랑오리랑, 강기동 명태종가

 

 

장안동 장어세상, 장안동 우정식당

답십리동 오전오후, 휘경동 육회지존, 휘경동 오광수산

답십리동 하림성, 장안동 엄지김밥

 

이태원동 대흥정육식당, 이태원동 플러스

한남동 나주집, 이태원동 잠잠, 효창동 에페

효창동 서울식당, 청파동 양평매운탕, 청파동여기래

 

석관동 정지춘설렁탕, 석관동 미래

석관동 직구삼 석관점, 석관동 만리장성

석관동 진국순대국, 석관동 한우국밥

 

 

석관동 청년다방, 석관동 파스타온

상계 장독대 수락산, 상계동 팔도사나이, 상계동 목로주점

상계 펑라이, 상계동 종로김밥

 

상계 오리네, 상계 서울제과, 상계 보영인터내셔날 

석관 인덕빌딩, 석관 중앙산업

석관 지성빌딩, 석관 유원컴퓨터아카데미

 

상계동 전주한식, 상계맛닭꼬, 상계동 브리스

상계동 오뎅마루, 연희동 청송면옥, 연희동 박가네짬뽕

 

 

연희동 장어손어묵, 연희동 윈야드, 연희동 제니스카페

연희동 카페연희동, 연희동 오니기리와이규동

 

시흥동 봄소픙, 시흥동 태양반점

시흥동 일가무교동나가지, 시흥 이루마

시흥 종로떡카페, 시흥 사이공, 시흥 아랑식당, 시흥 장원

 

시흥 한옥집, 시흥 천짛식당, 시흥 전반산업

시흥 유중미디어, 시흥 서울게임방

 

 

공항동 강서곰탕, 내발산 한우국밥

공항동 아랑식당, 공항동 정진농수산물

 

공항동 보성, 공항동 무교동식당, 공항동 공항카페

공항동 자성당, 공항동 깡통숯불구이

 

공항동 아시아보세, 공항동 마곡나루, 공항동 원건설

공항동 주원관세사, 공항동 성원공항물류센터

공항동 중국물류화물, 공항동 서원빌딩

 

 

이상은 방역회사 서울환경에서 진행한 협력사 방역완료 현황입니다. 

 

나날이 짧아지는 해는, 어? 벌써 어두우졌네? 

하면서 가을을 느끼게 합니다. 

 

가을이 오면 우리는 한 해를 마무리한다는 심정이 되고, 

움켜쥐고 있던 것들을 조금이라도 놓아주려는 

마음을 갖는지도 모릅니다. 


 

섭리에 순응하는 계절의 순환처럼 

우리네 삶도 이를 닮아 좀 더 

편하고 평화로운 하루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등록자

관리자

등록일
2021-10-05 12:15
조회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