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충·세균·위생이야기

공유하기
분류2
위생이야기

건강한 가을을 즐기기 싶다면, 환절기 건강관리 TIP

건강한 가을을 즐기기 싶다면,  환절기 건강관리 TIP


그리움의 계절, 결실의 계절 가을입니다. 

이제 단풍이 곱게 물들어 모두의 마음을 온통 붉고 노랗게 채색할거예요. 조금만 있으면 노오란 은행잎이 지고 시간은 가을바람에 실려 또 하나의 추억을 잉태하겠죠.

 


 

이렇게 우리 모두의 가을이 되면, 낮에는 제법 따뜻한가 싶다가도 일교차가 커 아침저녁으론 쌀쌀합니다. 길었던 여름 날씨에 적응해 있다가 급격한 날씨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면 몸과 마음의 균형은 한순간에 깨지기 쉬운데요. 


 

그래서 오늘은 방역회사 서울환경과 함께 건강하게 가을을 즐기기 위해 주의해야 할 환절기 질환과 환절기 건강관리 방법에 대해 짚어봅니다.


 

건강한 가을을 즐기기 싶다면,  환절기 건강관리 TIP

 

▶ 수분부족으로 인한 피부 등의 질환 

 

지금까지 괜찮았던 피부가 가을에 접어들면서 여기저기 가렵기 시작하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피부가 수분을 잃으면 탄력도 잃게 되고 피부 질환이 생길 수 있습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의 경우 더 심해질 수도 있는데요. 피부가 가려워 긁다 보면 물집이 잡히거나 딱지가 앉기도 합니다. 

 

평소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면서 보습제를 발라주고 휴식과 규칙적인 생활로 생체리듬을 회복해 면역력을 높여주세요. 수분이 부족하면 심장박동이 빨라지고, 소변 색깔이 유난히 진하고, 빈혈 증상도 나타나고, 입 냄새가 심해지며 관절에서 소리도 나고 각질이 많이 일어나게 됩니다.

 

▶ 호흡기 및 알레르기로 가렵고 콜록콜록


환절기에는 호흡기 질환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가을 환절기에 급격하게 습도가 낮아지면서 환경오염 먼지, 미세먼지 등과 함께 각종 바이러스가 쉽게 침투하여 번식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지는데요,  가을철 건강관리를 놓쳐 균형이 깨지고 면역력이 낮아진 신체를 이런 바이러스들이 그냥 지나칠 리 없습니다.

바이러스가 유발하는 감기는 자연히 낫기도 하지만 자칫하면 폐렴이나 기관지염, 중이염으로 발전할 수도 있으니 반드시 발병초기에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건조한 날씨는 알레르기성 질환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여름내 번식한 해충이나 먼지가 대기 에 떠다니며 비염, 결막염, 천식과 같은 알레르기 성 질환을 일으킵니다. 카펫, 커튼은 집먼지 진드기가 번식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정기적으로 세척하거나 가급적 사용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환절기에 기온 변화로 인한 심혈관계 질환

 

평소에 당뇨나 고혈압, 고지혈증이 있다면 환절기 건강관리에 더욱 유의해야 합니다. 

 

 

 

급격한 기온 변화로 혈관이 수축하면서 피의 흐름을 방해하기 때문인데요. 일교차가 심한 날은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겉옷을 꼭 챙기셔야 합니다. 또, 실외와 실내의 기온 차에 따라 혈압이 크게 변할 수 있으니 날씨가 쌀쌀해질수록 항상 어디에서나 적절한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주의를 기울여 주세요.

 

▶ 야외 활동에서 걸릴 수 있는 급성 발열성, 출혈성 질환


더위가 물러난 가을 환절기 낮에는 선선한 바람으로 운동이나 야외활동을 하기에 적합한 날씨죠. 이렇게 좋은 날씨면 자연히 외출이 많아지고 야외활동을 많이 하게 되는데요.




가을 캠핑이나 골프, 등산 등을 즐기면서 잔디밭에 오랜 시간 앉아있는다면, 진드기의 유충이 피부를 자극해 고열과 두통에 시달릴 수 있으며, 심한 경우에는 의식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환절기엔 되도록 노출이 심한 옷은 피하고 잔디밭에 눕거나 옷을 널어두거나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가을 환절기에 빈번하게 발생하는 환절기 질환에 대해서 알아봤는데요. 환절기 질환을 피할 수 있는 가을철 건강관리 방법은 무엇일까요?


 

▶ 환절기 질환 철벽 방어하는 건강관리 방법

+ 수시로 물 마시기
+ 실내에선 하루 4번 이상 환기 하기
+ 가을볕 즐기기
+ 균형 잡힌 식사와 적절한 운동하기
+ 외출시 마스크 착용하기
+ 수시로 손씻기

건조한 날씨에는 바이러스의 활동이 왕성해지는데요. 따뜻한 물을 수시로 마셔 기도를 촉촉하게 해주세요. 물은 체액의 순환을 도우며 면역력을 높여주는 효과도 있습니다.

공기가 순환하지 못하는 공간에서는 바이러스나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등 유해물질이 떠다니게 됩니다. 대기 오염도가 낮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사이에 실내 곳곳을 개방해 환기해주세요. 환기하는 것만으로 실내 공기 중 유해물질을 줄일 수 있습니다.

 

낮의 길이가 짧아지면서 우리 몸에선 행복 호르몬이라 알려져 있는 세로토닌의 합성이 줄어들어 이에 따른 우울한 감정을 느끼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햇빛은 세로토닌 분비를 유도하는 효과가 있으며 비타민D를 생성해 면역력을 높이는 역할을 하는하기 때문에 가을볕을 즐기며 긍정적인 마음으로 가벼운 산책을 즐겨보세요.

건강관리의 가장 기본이자 핵심은 면역력을 강화하는 것입니다. 

가을은 혹독한 겨울이 오기 전에 갈무리하는 법도 알게 하죠. 가을은 뿌린 만큼 거둔다는 평범한 진리를 생각나게 하기도 하죠. 하늘 높고 물 맑은 계절, 가슴속에 사랑과 낭만이 숨겨져 있고 단풍잎 속에 별과 달이 감춰져 있는 계절,

하늘도, 바람도, 햇살도 자연의 모든 것들이 향기로운 이 멋진 계절 가을에 오늘 짚어본 환절기 질환과 건강관리 방법을 확인하고 미리 대비해 건강한 가을을 만끽하시길 바랍니다.

 

 

 

등록자

관리자

등록일
2021-09-24 14:35
조회
91